광주시교육청, ‘다시, 교육의 본질로’ 학교자치 현장 맞춤형 연수 실시
상태바
광주시교육청, ‘다시, 교육의 본질로’ 학교자치 현장 맞춤형 연수 실시
  • 윤성수 기자
  • 승인 2024.02.29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실제적인 학교자치 사례 습득, 교사의 학급자치 역량 강화 지원
사진=광주시교육청, ‘다시, 교육의 본질로’ 학교자치 현장 맞춤형 연수 실시(학교자치 현장 맞춤형 연수)
사진=광주시교육청, ‘다시, 교육의 본질로’ 학교자치 현장 맞춤형 연수 실시(학교자치 현장 맞춤형 연수)

매일일보 = 윤성수 기자  |  광주시교육청이 지난 28일 광주교육연수원 중강당에서 초·중·고 교원 및 교육전문직원 1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학생을 깨우는 교사, 세상을 바꾸는 학생’을 주제로 학교자치 현장 맞춤형 연수를 실시했다.

29일 시교육청에 따르면 이번 연수는 ‘다시, 교육의 본질로’라는 슬로건 아래 학교자치의 근간인 교육공동체 간의 관계 회복과 소통의 기술을 익힐 수 있도록 주안점을 뒀다. 또 학급자치의 실제적 사례 습득을 통해 새학년을 맞이하는 교사의 자치 역량 강화도 지원하고자 하였다.

이번 연수의 강연자인 김현수 교수는 명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교수, 대안학교 ‘성장학교 별’의 교장으로 ‘공부상처’, ‘중2병의 비밀’ 등 다수의 저서를 집필한 바 있다. 또 KBS 아침마당, EBS 부모클래스, 유튜브 세바시 등 다양한 방송활동을 통해 상처받은 청소년에 대한 치유와 회복 교육을 진행해 왔다. 

특히 연수 과정 중 ‘무기력한 아이들을 돕는 마음 심폐소생술’ 시간에는 ▲무기력 시스템 이해하기 ▲아이들에게 다가가는 유형별 방법 및 지원 전략 ▲무기력 시스템을 해체하는 일 등의 해법을 통해 갈수록 문제가 되는 ‘잠자는 교실을 깨우는 방법’을 함께 공유할 수 있었다. 

이정선 교육감은 “학교다움의 최대치를 발휘하기 위해서는 교육 주체 간 소통과 협력이 필수적이다”며 “튼튼한 학교자치를 바탕으로 다시, 교육의 본질을 실현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