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올해 10개 시군 27개 마을에 LPG소형저장탱크 보급…1726세대 혜택
상태바
경기도, 올해 10개 시군 27개 마을에 LPG소형저장탱크 보급…1726세대 혜택
  • 나헌영 기자
  • 승인 2024.02.29 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0억 원 예산 투입해 파주, 이천, 여주 등 10개 시군 27개 마을 대상
도시가스 미공급으로 인한 지역간 에너지 사용 불균형 해소 기여
취사 및 난방 연료비를 절감시키고 도시가스 수준의 안전성 및 편리성 확보 기대
경기도청 전경

매일일보 = 나헌영 기자  |  경기도가 도시가스 공급이 어려운 파주, 이천, 여주 등 10개 시군 27개 마을을 대상으로 ‘LPG소형저장탱크 보급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LPG소형저장탱크 보급사업은 LPG를 용기로 공급받는 개별배송방식에서 마을단위 집단공급방식으로 전환하는 사업이다. 도시가스가 공급되지 않는 농어촌 지역의 30~150세대 미만 마을을 대상으로 LPG소형저장탱크와 배관망을 구축하고 LPG용 가스보일러, 가스계량기 등 부대시설을 설치해준다.

LPG 유통구조를 단순화해 연료비를 절감시키고 도시가스 수준의 안정적 연료 공급을 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고무호스, 노후배관 등 가스 부대시설 철거, 교체로 주거환경 개선 효과도 있다.

도는 2015년 사업을 시작해 지난해까지 약 130개 마을 7,700세대를 지원했다. 올해는 도비 80억을 포함한 219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1,726세대를 지원할 예정이다.

차성수 기후환경에너지국장은 “LPG소형저장탱크 보급사업은 도시가스 미공급으로 인한 지역 간 에너지 사용 불균형 해소 및 복지 향상에 크게 기여할 것” 이라며 “연료비 절감과 안전하고 편리한 에너지 사용 환경 조성을 위해 더욱더 힘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