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군, 목포 MBC의 숲 표지석 제막식 및 제79회 나무 심기 행사
상태바
신안군, 목포 MBC의 숲 표지석 제막식 및 제79회 나무 심기 행사
  • 이방현 기자
  • 승인 2024.02.29 0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결하고 고결한 화이트정원 장산도! 목포MBC의 숲과 함께 탄소중립 실천

매일일보 = 이방현 기자  |  전남 신안군은 제79회 식목일을 맞아 28일 목포MBC와 공동으로 장산면 공수리 일원에서 목포MBC의 숲 표지석 제막식과 나무 심기 행사를 개최했다.

28일 장산면 공수리 일원에서 목포MBC의 숲 표지석 제막식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신안군)
28일 장산면 공수리 일원에서 목포MBC의 숲 표지석 제막식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신안군)

이날 행사에는 신안군수, 이순용 목포MBC 대표이사, 전남도의원, 신안군의원, 신안군산림조합장, 신안군 정원수사회적협동조합이사장, 공무원과 지역주민 등 4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탄소중립 실천과 관광자원 육성을 위해 조성된 목포MBC의 숲 표지석 제막식과 함께 나무 심기 행사에 잭큐몬티 자작나무 1,004주를 기념식수 했다.

목포MBC의 숲은 지난해 10월 목포MBC 사옥이 원도심으로 이전함에 따라 용당동 부지에 있던 태산목 외 31종 2,400여 수목을 기증받아 조성됐다. 

신안군은 이번 행사를 시발점으로 올해 조림 사업으로 80헥타르의 산림에 퍼플배롱, 동백, 편백 등을 식수하여 경제수, 큰나무, 특화림을 조성할 계획이다. 또한, 생활권 주변과 통행량이 많은 관광지 주 도로변 등 812ha의 산림에 숲 가꾸기를 추진하여, 임목 생장 촉진으로 숲의 공익적·경제적 가치를 높이는 데 총력을 다할 계획이다. 

신안군은 2028년 장산~자라 연도교 완공 전까지 17ha에 화이트 주제 정원을 조성하여 세계적인 반월·박지도 퍼플섬과 더불어 신안군의 대표 관광지로 만들어 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