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학개미, 비트코인 훈풍에 코인베이스 대거 순매수
상태바
서학개미, 비트코인 훈풍에 코인베이스 대거 순매수
  • 최재원 기자
  • 승인 2023.12.10 12: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인베이스 980만2000달러 순매수, 31위→2위로 '껑충'
이달 들어 8일까지 국내 투자자들은 미국 최대 암호화폐(가상화폐) 거래소인 코인베이스를 약 980만2000달러(129억4000만원) 순매수했다. 사진=연합뉴스
이달 들어 8일까지 국내 투자자들은 미국 최대 암호화폐(가상화폐) 거래소인 코인베이스를 약 980만2000달러(129억4000만원) 순매수했다. 사진=로이터·연합뉴스

매일일보 = 최재원 기자  |  비트코인 현물 상장지수펀드(ETF) 승인 기대감 등으로 비트코인 가격이 급등하면서 국내 투자자들이 관련 미국 주식도 대거 사들이고 있다.

10일 한국예탁결제원에 따르면 이달 들어 8일까지 국내 투자자들은 미국 최대 암호화폐(가상화폐) 거래소인 코인베이스를 약 980만2000달러(129억4000만원) 순매수했다.

이는 상장지수펀드(ETF)를 제외한 해외 주식 가운데 메종 솔루션스(253억1000만원) 다음으로 많은 수준이다.

같은 기간 순매수 상위 3위를 차지한 엔비디아는 826만7000달러(109억1000만원) 순매수해 코인베이스 순매수액보다 153만5000달러 적었다. 화이자(101억9000만원), 마이크로소프트(96억4000만원) 등이 각각 순매수 상위 4위와 5위를 기록했다.

코인베이스 순매수 순위는 지난달 31위(869만9000달러)에서 이달에는 2위로 뛰었다.

백찬규 NH투자증권 글로벌주식전략팀장은 “비트코인 가격이 상승하고 거래량이 늘면 가상화폐 거래소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는 경향이 있다”며 “최근 비트코인 가격이 강세를 보이면서 코인베이스에 대한 매수도 덩달아 늘어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내년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금리 인하와 비트코인 현물 상장지수펀드(ETF) 승인 기대감이 커지며 최근 비트코인 가격은 급등세를 보이는 중이다. 현재 미 증권거래위원회(SEC)가 검토하고 있는 현물 비트코인 ETF 10여개 중 내년 1월 10일까지 한 개 이상이 승인될 것으로 예상되면서 이달 들어 8일까지 비트코인 가격은 18% 상승했다.

국내 가상자산 관련주 주가도 일제히 올랐다. 국내 최대 가상자산 거래소인 업비트 운영사 두나무 지분을 보유 중인 한화투자증권[003530]과 우리기술투자[041190]는 이달 들어 주가가 각각 15%, 27% 올랐으며 가상자산 관련주로 묶이는 위메이드[112040]와 네오위즈홀딩스[042420]도 각각 33%, 24% 상승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