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형주, 오늘 팝페라 정규 9집 겸 20번째 독집 음반 「Life On Air」발매!
상태바
임형주, 오늘 팝페라 정규 9집 겸 20번째 독집 음반 「Life On Air」발매!
  • 김종혁 기자
  • 승인 2023.11.30 08: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라디오 콘셉트’ 음반이자 999장 한정반 넘버링으로 소장 가치 높혀!

매일일보 = 김종혁 기자  |  한국이 낳은 ‘원조 팝페라 월드 스타’, ‘천개의 바람이 되어’ 원곡 가수 등의 찬란한 수식어들로 더욱 유명한 세계적인 팝페라테너 임형주(37)가 오늘(30일) 자신의 팝페라 정규 9집 앨범이자 대망의 20번째 독집 음반인 [Life On Air(라이프 온 에어)]를 전격 발매할 예정이라고 그의 소속사인 (주)디지엔콤이 밝혔다.

9집 앨범 발매하는 임형주
9집 앨범 발매하는 임형주

이번 앨범은 국내에서는 그간 잘 시도되지 않았던 멘트와 노래가 공존하는 ‘라디오 콘셉트’로 알려졌다. 아무래도 임형주가 지난 2021년 4월부터 지난달 27일까지 햇수로 약 3년여간 cpbc(가톨릭평화방송) FM라디오(105.3MHz)에서 자신의 이름을 내걸고 매일 저녁 방송하였던 음악프로그램인 <임형주의 너에게 주는 노래>의 메인 DJ로서 활약했었던 점이 앨범의 초기 기획 단계부터 큰 영감을 주었던 것 같다고 소속사는 함께 전했다. 따라서 이번 새 앨범이 임형주의 오랜 팬들에게 라디오가 갖고 있는 잔잔한 ‘아날로그 감성’을 선사해 줄 것으로 전망된다.

그뿐만 아니라 이번 앨범의 소장 가치를 더욱 극대화하고자 소속사는 절반 이상의 수익에 대한 손해를 감수하고라도 임형주의 뜻에 따라 999장 한정반 고유 넘버링으로 제작 및 발매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앨범의 타이틀곡은 정현우 시인이 자신의 시집과 동명의 제목이자 임형주를 위해 특별히 작사, 작곡해 준 ‘소멸하는 밤’이며 이 곡은 임형주의 지난 창작 팝페라곡들이자 히트곡들인 ‘하월가’, ‘연인’ 등의 계보를 잇는 ‘오리엔탈 스타일’의 팝페라곡으로 전해져 더더욱 뜨거운 사랑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뒤이어 후속 타이틀곡인 ‘기억해줘요’는 요즘 한창 촉망받는 신예 작곡가 황미래가 이번 앨범을 위해 작곡한 우리가곡으로 더욱이 영국의 여류시인인 ‘크리스티나 로제티(Christina Rossetti, 1830~1894)’의 시 ‘리멤버(Remember)’를 부분 개작 및 개사해 만들어졌다.

이 시는 곧 세상을 떠나게 될 이가 남겨질 이들에게 전하는 내용을 담은 ‘추모시’다. 임형주의 대표곡 ‘천개의 바람이 되어’와 연장선상에 있는 노래라고 볼 수 있다. 그렇기에 향후 이 곡의 파급력에 더욱 주목하게 된다.

앞서 열거한 두 곡 외에도 성가곡 ‘니어러 마이 갓 투 디(Nearer My God To Thee)’, 영화 ‘유 콜 잇 러브’ OST ‘유 콜 잇 러브(You Call It Love)’, ‘우리나라 어머니(YTN FM 독립군 프로젝트송)’, ‘하느님 당신은 나의 모든 것(영화 ‘이태석’ 주제가)’, ‘미소 속에 비친 그대(One Take Ver.)’ 등 총 9곡의 주옥같은 노래들과 함께 마지막 보너스트랙으로 ‘기억해줘요’의 라디오 에디트 버전이 특별히 수록돼있다.

아울러 이번 음반에는 자신과 무려 25년을 동행해준 팬들의 뜻깊은 사연을 받는 ‘스페셜 이벤트’를 음반의 기획 단계부터 진행하여 이에 당첨된 팬들의 사연들을 임형주의 감미로운 음성으로 직접 소개했기에 더더욱 가슴 뭉클한 감동을 선사할 것으로 예상된다.

현재 임형주의 1년 만의 팝페라 정규 9집이자 20번째 독집 음반인 [Life On Air(라이프 온 에어)]는 교보문고(핫트랙스), 예스24, 알라딘, 신나라 등 국내 대표 온오프라인 음반몰과 전국의 음반 매장들에서 절찬리 ‘예약 판매’ 중이며 이미 첫날 종합 차트 5위 및 클래식 차트 1위(11월 24일 자 핫트랙스 일간 온라인집계)를 기록하며 ‘완판 임박’을 알리기도 했다.

오늘(30일) 음반사 유니버설뮤직을 통해 실물 음반(CD)과 앨범 전곡의 디지털 음원이 다 함께 발매 및 공개될 예정이다


좌우명 : 아무리 얇게 저며도 양면은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