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주택 대장 서희건설, 조합 분담금 증액 논란 '점입가경'
상태바
지주택 대장 서희건설, 조합 분담금 증액 논란 '점입가경'
  • 권한일 기자
  • 승인 2023.11.28 12:07
  • 댓글 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6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지주택 없어져라 2024-01-31 17:28:08
서희 지주택 양아치 칼만 안들었지 와전 강도입니다.

그러게 2024-01-11 17:32:22
이렇게 위험한 사업인거 아는데도 왜해? 누가 칼들고 협박이라도 했으면 몰라도;

김올리 2024-01-08 13:50:53
임시총회에 용역을 동원했다는건 낭설이다?
어쩌다 지주택 사기분양에 걸려들어 그곳에 있었는데 무슨 80년대 드라마보는줄 알았습니다 용역이라는 사람들을 평생 처음 봤고 곳곳에 경찰차 배치되어 있었구요 겨울인데 맨 발에 슬리퍼 신은 젊은 사람 무리가 총회 내내 막말로 언성 높이며 분위기 험악하게 몰고 가더군요
다른건 모르겠지만 입주때까지 얼마를 더 내야할지 모른다는게 공포네요 계약 포기하면 1억 날리는거라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고 죽고 싶네요

흥해 서희 2023-12-26 11:48:10
사기꾼 회사입니다.
착공 전 계약서 아무 의미없습니다.
착공하고 첫 달에 바로 조합측에 추가 공사비 얼마 더 들었다고 공문 보냅니다.
그리고 준공전까지 계속 보내다 다음에 공사 중단합니다.
중간에 공사하다 무조건 추가 분담금 요청합니다. 그것도 엄청나게요.
계약서에 도장 찍는 순간 호구됩니다. 절대로 하지 마세요.

임세민 2023-11-30 18:49:51
서희건설이 평택현화지구주택조합도 명품대행사를 내새워 계약을하고 내부 서류를 모두 빼낸뒤 계약을 지키지 않고 별도의 법인을 내세워 같은 땅에 10분의 1을 매입하고 평택시에 허가신청을 하고 현화지역주택조합으로 명칭을 변경하여 신청하고 시에서 허가를 받았다 왜 시에서 같은 땅에 이미 진행하고 있는것을 알면서 허가를 이중으로 내 주었는지 의문입니다. 서희건설이 지역주택조합 킬러라는 별칭을 가지고 있습니다 전에도 주택조합은 이런식으로 가격을 올려 큰이익을 취하곤 하였다고 합니다 주택조합은 돈없는 서민들이 저렴한 가격으로 내집마련의 꿈을 실현하는 방법인데 이것을 교묘히 이용하여 이악을 취하는 사가꾼 같은 방법으로 서민을 울리는 이런기업을 왜 공공기관에서 제제를 하지않는지도 의문입나다.